2018년 세계적인 기업공개 그후

2018년도 역시 벤쳐 투자자에게 투자를 받고 그 잠재적인 가치가 약 1조원을 넘는 23개의 기업들이 기업 공개 상장을 하였습니다. 또한 이들은 2016년과 2017년에 비교하면 기대이상의 성과를 보이고 있습니다. 대부분의 기업들이 상장할 때의 가격이나 그 이상의 가격을 형성하고 있습니다. 적어도 6개의 기업은 약 10조원이상의 마켓 가치를 가지고 있습니다.

또한 기업합병 또한 11개로 꽤 많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. 큰 기업합병의 경우는  Walmart의 Flipkart의 16조의 인수나 Microsoft의 7.5조의 Github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.

위의 표를 보셔도 알수 있다시피 2018년의 기업공개나 인수는 과거 2년의 기록과 비교해 그 수나 질적인 면에서 앞서고 있습니다.

위의 표에서 보다시피 나라 별로의 기업 공개의 수를 보면 미국이 선두로 중국과 유럽에서도 많아졌습니다.

하지만 미국에서 그 가치면에서는 Dropbox만이 가치가 가장 높은 탑 6순위에 올라갔습니다.

많은 분들이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들의 기업 합병이나 공개 시 가치의 보존에 대해 회의적으로  보는 경우가 많은데 올해의 경우 그 예상을 빗나갔으며, 그 가치는  200조에 이르고 있습니다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