테크 기업들의 주식 하락

테크 기업들의 주식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있습니다. 아마도 10년 동안 계속 승승장구 하던 테크 기업들을 투자하던 투자자들의 투매가 시작된 듯 보입니다.

오늘  S&P 500는 약 3.3퍼센트 떨어졌고, 나스닥(테크 기업들이 많이 상장되어 있는 곳)은 약 4퍼센트, 315.97 포인트나 급격하게 떨어졌습니다. 또한 승승가도를 달리던 큰 기업들 또한 이를 피하지 못했습니다.

이러한 상황이 된 이유로는 계속되는 인플레이션과 이자율의 증가, 연방 정부의 강력한 경제 정책들이 될 수 있겠습니다. 게다가 월스트리트 저널의 전문가들은 이자율의 증가에 따라 주식 시장에서, 안전자산으로 옮기고 있습니다. 아마존 같은 경우는 약 6.15퍼센트가 빠졌으며 테슬라는 약 2.25퍼센트 그리고 월마트 경우는 약 1.36퍼센트가 하락했습니다.

나스닥의 Arm 인덱스는 이 혼란을 반영하듯 0.5 포인트에서 1.19 포인트까지 올라갔습니다. Crunchbase의 한 에디터에 따르면 5대기업의 가치가 오늘 약 $191조가량 떨어졌다고 합니다.

from techcrunch https://techcrunch.com/2018/10/10/tech-stocks-and-the-stock-market-are-tanking-thanks-to-rising-interest-rates/

 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